[그때그인물] (1) 최고령 현역 의료전문기자 박종운

김명수기자 | 입력 : 2022/10/27 [21:27]

[그때그인물] (1) 최고령 현역 의료전문기자 박종운 

 

60대 후반의 나이에 현장을 누비고 다니는 반백의 현역 언론인. 치학신문 박종운 편집국장이다.

  

 

치과 언론계의 마당발이자 최고참 기자다.

 

유튜버로도 왕성하게 활동한다.

 

그가 운영하는 유튜브채널 '덴탈뉴스코리아'(https://www.youtube.com/channel/UCB-da9UYJTC5fY0l9eQkw_A)를 검색하면 어림잡아 1000개의 동영상이 노출된다.

 

그는 1980년 언론계에 입문하여 지금까지 활동하고 있다.

 

언론경력이 자그마치 42년째다.

 

박종운 국장은 한때 출판사도 운영했다.

 

출판사 운영당시 출간한 책은 60여권.

 

하지만 출판 불황으로 출판사를 정리하고 언론인으로 컴백하여 현장을 종횡무진하고 있다.

 

미국에 백발의 현역기자가 있다면 한국에 60대 후반의 현역 박종운 기자가 있다.

 

<김명수/ 인물인터뷰전문기자 people365@naver.com> 

 

[그때 그 기사 바로가기]

(http://www.inmulnews.com/sub_read.html?uid=1&section=sc1&section2=) 

 

 

[영어로 읽기]

  

[The person at that time] (1) Park Jong-woon, the oldest active medical reporter

  

a semi-white active journalist who travels around the scene in his late 60s. Park Jong-woon is the editor-in-chief of the dentalnewspaper.

  

 

 

He is a madangbal and chief reporter in the dental press.

 

He is also active as a YouTuber.

 

If you search for his YouTube channel "Dental News Korea," an estimated 1,000 videos will be exposed.

 

He entered journalism in 1980 and is still active.

 

It's been 42 years since he's been in the media.

 

Director Park Jong-woon once ran a publishing company.

 

About 60 books were published when the publishing company was running.

 

However, due to the publishing recession, the publishing company has been reorganized and made a comeback as a journalist, making a lot of progress in the field.

 

If there is an active reporter with gray hair in the USA., there is an active reporter Park Jong-woon in his late 60s in Korea.

 

<Kim Myeong-soo/ Interview reporter people365@naver.com> 

 

[the article at that time]

(http://www.inmulnews.com/sub_read.html?uid=1&section=sc1&section2=)

 

   

☞ 인물뉴스닷컴 홈으로 바로가기 ☞클릭이사람 명단 346번~  

 

 

마의태자 22/10/28 [09:22] 수정 삭제  
  선배님. 화이팅. 언제나 우리곁에서. 좋은소식 감사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